티스토리 뷰

인터넷 사용자 수의 1/4이 블로그를 개설하고 있을 정도로 사용자 수가 급증하고 있다. 이 중에서 많은 방문자수를 확보하고 있는 돋보이는 우수 블로거들을 우리는 '파워 블로거'라고 부른다. '파워 블로거'라고'하는 명칭에 대한 논쟁은 여기서 언급하지 않기로 한다. 이미 한국에서는 정착된 통용되는 말이니까.

파워블로거의 파워는 어디에서 오는가. 블로깅은 단순이 IT스킬이 아니라 결국은 콘텐츠 제작능력이고 논리적인 혹은 매력적인 글쓰기 능력으로 귀결된다. 콘텐츠 제작 능력은 인문학적 지식을 비롯한 풍부한 앎과 다양한 앵글의 기획력을 필요로 하고, 핵심인 글쓰기 능력은 더더군다나 하루 아침에 향상되기 어렵다. 그러면 파워블로거는 타고나는 것인가? 아니면 노력에 의해 만들어지는 것인가?

이같은 파워블로거(혹은 유명 블로거, 인기 블로거, 영향력 있는 블로거)는 하루 아침에 만들어지지 않는다.
최근 '파워 블로거가 되는 법'이라는 강의를 하는 몇몇 유명 블로거들을 보니 "과연 파워블로거는 만들어지는 것인가"라는 의문이 들었다. 한국에서 가장 이쁜 여자가 <미스코리아 진>이 된다고 생각하지 않듯이 이들 둘 간의 상관 관계가 꽤 많은 거 같아 한번 재미로 생각해보았다.

타이틀과 실체는 별개 
미스코리아: '한국에서 가장 이쁜 여성'이라고 생각하는가?
파워블로거: '한국에서 가장 파워가 있는 블로거'라고 생각하는가? 

궁극적 목적
미스코리아: 무엇 때문에 대회에 출전하는지 아는가? 유명해지려고? 연예인이 되기위한 관문? 아니면 세계 평화를 위해? ^^
파워블로거: 무슨 목적을 위해 블로깅을 하는지 아는가? 재미로? 자기 앎을 과시하려고? 돈 벌려고? 사람 사귀려고? 아니면 이 세상을 좀 더 상식적으로 만들어보려고? 

그들만의 축제
미스코리아: 선발 대회에 대한 안티가 많다. 왜 아름다움으로 순위를 매겨?
파워블로거: 우수 블로거, 탑 블로거 선정 등에 대한 안티가 많다. 누군 1등이고 누군 100등이라니 췟~

선정 기준이 모호하다
미스코리아: 아름다움으로 어떻게, 무슨 기준으로 순위를 매겨?
파워블로거: 블로거의 파워를 어떻게 순위를 매겨? 방문자수, 트랙백수, 구독자수 아니면 악플수?

질투는 나의 것
미스코리아: 쟤가 나보다 더 이뻐? 
파워블로거: 쟤가 나보다 블로그 더 잘 해? 인기 더 많아?

필요조건과 필수조건 
미스코리아: 이쁘다고 미스코리아 되나? 엄마의 정치력, 아빠의 재정적 지원, 본인의 노력 등등
파워블로거: IT스킬이나 글쓰기만으로 파워블로그 되나? 기획력, 사교성, 풍부한 관심과 상식, 전문지식 등등

인지상정
미스코리아: 칭찬에 약하다
파워블로거: 추켜주면 으쓱하다

그들의 대화법, 처세술
미스코리아: '아름다운 밤이에요 ^^'와 같은 입에 발린 감사멘트를 잘 한다. 사람들이 많은 곳에 자주 얼굴을 내민다.
블로거: '멋진 글입니다 ^^'와 같은 습관적인 감사 리플을 단다. 다른 사람의 블로그에 자주 방문하여 흔적을 남긴다.

요즘 블로거 간의(특히 남성 블로거들) 치고박는 싸움을 지켜보고 있자면 "남자의 질투가 더 무섭다"는 생각이 든다. 미스코리아에 나가는 여자들과, 나가고는 싶으나 용기는 없는 많은 이쁜 여자들 간의 갈등이라고나 할까? 그래서 미스코리아에 당선된 여자들을 우리는 쉽게 용납하지 않고 엄격한 잣대를 갖다대곤 '흥~ 나도 미스코리아에 나가기만 하면 뭐 안되겠어?'하고 속으로 생각을 하고 있는지도 모른다. 마찬가지로 어느 수준 이상의 방문객을 가진 블로거들도 '흥~나도 맘만 먹으면~'하고 생각하는것 것 같다.
 
어떤가? 동의하는가? 또 다른 공통점이 있다면 댓글로 한번 남겨주시기 바란다. 아마 계속 생각날 것 같지만 말이다 ^^;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레이먼 파워블로거의 정의가 뭔지는 아직 정리가 안되었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아무래도 매력적인 글쓰기 능력이네요. 그리고 많은 미스코리아들 중에서 오래 기억에 남는 사람들은 외모보다는 하기 힘든 그녀만의 매력이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2008.11.15 12:41 신고
  • 프로필사진 웹초보 아무래도 지적으로 겨루는 분야가 블로거다 보니 남자들간의 질투가 심한듯 합니다.. ㅎㅎ 2008.11.15 14:19 신고
  • 프로필사진 섹시고니 뭐. 제 생각에는 '파워블로거 되는 법' 강의하고 하는 것에 대해서는 반감을 가질 필요는 없다는 생각이 들어요...
    파워블로거가 되고 싶다는 건 어떤 형태로든지 영향력을 행사하고 싶다는 뜻이지요. 그 주체가 개인이냐 기업이냐에 따라서 영향력 행사의 목적이 달라지기는 하겠지만 말입니다.
    우야둥둥.. 파워블로거니 블로거의 윤리니.. 요즘 이런 글들이 많아지는 걸 보니.. 블로고스피어가 살아있는 유기체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그것은 자정작용을 하고 있는 중이라는 생각이 들기 때문이지요.
    저는 자정작용은 못하고 똥칠은 안하려고 노력 중. ㅎ
    2008.11.15 15:02 신고
  • 프로필사진 prsong 블로고스피어가 유기체라는 말에 동감입니다.
    제가 이 공간을 좋아하는 이유이기도 하지요. 끊임없이 논의하고 성찰하고 머리를 맞대는, 그 열정이 참 좋습니다.

    저도 "파워블로거가 되는 법"이란 표현이 좀 그렇더라고요. 나쁘다거나 옳지 않다는 차원에서가 아니라 왠지 서울대 보내드립니다,처럼 민망하달까요ㅎㅎ
    2008.11.17 17:46 신고
  • 프로필사진 너바나나 오호! 잼나게 읽었구만요~

    꾸밀줄 안다

    미스코리아: 사자머리로 대변되는 요란한 머리와 전신개조
    파워블로그: 어디어디 탑 블로그에 선정됐다는 배너와 약력
    2008.11.15 18:01 신고
  • 프로필사진 야야곰 파워블로거라. 포스가 느껴지는 불로거라는 말인가요? 잘나가는 블로거라는 말이겠죠. 하여간 전 하루에 1000명 넘는 방문자가 지나가는 블로그가 부러워요. 2008.11.15 19:13 신고
  • 프로필사진 정용민 우리의 거의 모든 부분이 경쟁에 근거한다는 것이 참...그렇습니다. 아이들 교육도 그렇고, 심지어 교회헌금에 블로그까지 말이죠. 그냥 즐길수 있는 그런 마음들이 조금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파워블로거의 반대는 무얼까 생각해봅니다. 무력블로거일까요...

    아무튼 미스코리아의 비유와 비교는 참 흥미롭고 적절하네요. :)
    2008.11.15 20:53 신고
  • 프로필사진 수우 미스코리아와.. 파워블로거의 비교라 .
    신기하였습니다 ㅋㅋ 특히 질투는 나의것에서 파하핫 하고 웃어버렸답니다 ^ ^ ~
    2008.11.15 21:01 신고
  • 프로필사진 김수성 글 읽기가 불편하네요~ 폰트 좀 어떻게 해주세요~ 2008.11.15 22:30 신고
  • 프로필사진 '레이' ㅋㅋ 미도리님 블로그도 스팸 댓글이 달리기 시작하는군요. 이제 파워블로거의 길에 접어드셨습니다 ㅋㅋㅋ (스팸 댓글이 붙어야 파워블로거쥐~~ ) ㅋㅋ 2008.11.15 23:15 신고
  • 프로필사진 에코♡ 더불어 악플도~!ㅋㅋ 2008.11.16 04:37 신고
  • 프로필사진 SuJae 탁월한 비유였습니다 :) 정신이 번쩍 드네요 ㅎㅎ 2008.11.16 00:46 신고
  • 프로필사진 nooe http://nooegoch.tistory.com/286

    수동트랙백드립니다. 트랙백이 안되네요.ㅠ.ㅠ

    미스코리아를 볼 때, 항상 심사워원들이 어떤 사람들일까, 점수 매길 때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 어떤 기분일까 궁금했답니다.
    2008.11.16 01:17 신고
  • 프로필사진 L.Charles 요새 파워블로거를 목표로 어떤 블로그를 만들어볼까 고심중인데...워낙요새 파워블로거가 까이(?)는 분위기라...

    진지하게 주제 선정하고 어떻게 만들지 개요도 짜고 있는데...
    일단 미용실 원장선생님 한분부터 잘 꼬셔놔야겠네요 ㅎㅎㅎ
    2008.11.16 03:36 신고
  • 프로필사진 로망롤랑 흥미로운 소고네,,..저는 단 하나도 생각해 낼 수 없다는 ㅎ...
    예전에 남기신 트랙백 생각이 나네요.
    2008.11.16 10:09 신고
  • 프로필사진 오픈검색 멋진 글입니다^^;; 2008.11.16 10:24 신고
  • 프로필사진 그만 좀 늦게 찾아왔는데요. ^^ 재미있네요. 아주 오래전에 블로그와 자동차 운전을 비교해봤는데요. 그 글을 트랙백으로 겁니다. ^^; 2008.11.17 09:48 신고
  • 프로필사진 무진군 하하 재미 있습니다..^-^ 유쾌한 글 인거 같습니다. 즐겁게 잘 읽고 갑니다.
    뭐 밖으로 들어난 파워 블로거라는 사람들과 실제 블로거들 사이에서 말할 수 있는"파워 블로거" 라는 말과는 차이가 있으니까요..말씀하신 것 처럼 무슨 계급을 나누는 것 같은 느낌도 그닥 좋지는 않습니다..(미스코리아와 같군요..ㅋㅋ)
    2008.11.17 10:15 신고
  • 프로필사진 가즈랑 트랙백 보고서 왔습니다. 오래전 글이어서 저도 제 글을 다시 한번 읽어보는 기회가 됐네요. 재미있고 참신한 비유로 쓰신 글도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 2009.01.09 15:20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