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y Blog90

미도리의 온라인 브랜딩 2017년 결산 나도 이제 10년차 블로거로 올해 40만 명이 방문했다. 누적 방문객 740만의 관록있는 블로거라는 ~^^ 100만 명을 넘어 좋아라하던 때가 생생한데 이제 1000만 기념 이벤트라도 할까 ㅋㅋ 2017년은 포스팅을 141개로 월 평균 12개로 주 평균 2~3개의 포스팅을 한 셈이다. 근근히 명맥유지했군. 관심사가 맛집이나 인테리어매장, 카페와 같은 공간으로 대폭 이동했다. 주로 멋진 공간에 관심이 집중되어있고 자연스럽게 살이 찐 한해였다 ㅠㅠ 이제 맛집 멋집 여행 등을 주로 다루는 라이프 블로거로 이름을 바꿔야할까. 공간적으로는 여의도라는 키워드는 이제 가장 큰 테마다. 그만큼 생활 반경은 좁아졌다. 올해는 새로운 시도를 좀 해봐야겠다. 블로그 이름을 로 바꿔야하나 고민스럽다. 2018. 1. 21.
고향길 단상 명절이면 다녀올 고향이 있다는 것이 마음이 놓인다. 어릴땐 몰랐는데 나이가 들수록 더 그렇다. 형제들과 어릴적 얘기도 하고 이런저런 수다를 시끄럽게 떨면서 밥상을 차리는 풍경도 평화롭다. 쇄약해지는 부모님의 건강이 걱정스럽고 한해한해 늘어가는 우리들 주름도 슬프지만. 그래도 아이들은 별탈없이 자라서 군대도 가서 상병 휴가를 나오기도 한다. 우리는 서로 작은 건물을 주고받으며 마음을 나눈다. 세월은 어쩌면 이렇게도 한 순간에 휙 지나가는 일장춘몽인건지. 그게 조금 슬플 뿐이다. 2017. 1. 29.
2016년 미도리의 블로그 연말 결산 티스토리에서 연말결산을 해주니 너무 좋다 ^^그나저나 내가 언제 맛집 블로거가 된거냐구!!! 1년동안 겨우 40개의 포스팅(월 3.4개 꼴)을 하다니 이러다 월간 블로그가 될 판이다.총 39만 명 방문(파워블로거 며칠 방문자수로군 ㅠ)자에 주제도 없는 잡식 블로거. 이게 내 블로그의 현실이다. 대체 여행도 많이 못가고 책도 영화도 많이 못보고...뭘 한건지 ㅠㅠ올해는 블로그의 목적성을 하나 정해서 키워드로 밀고 나가보련다. 무엇으로 할까? 2016 글작성 수40개1234567891011120.01.53.04.56.0주제별 글작성 수11맛집5국내여행4책4영화3해외여행3카페·디저트태그별 글작성 수6맛집5가족여행4브런치4여의도맛집3여의도 맛집3영화2016 방문자 수392,802명12345678910111225.. 2017. 1. 7.
이사 완료! 온라인 집들이 해볼까? 이사란 일상의 가장 큰 변화이다.매일 아침 눈뜨는 공간이 바뀌는 것이다보니 그로인해 생활 방식도 조금씩 변화하는 것 같다. 아직 동선도 꼬이고 익숙치 않아서 출근 준비도 오래걸리지만 얼추 집이 정리되고 있다. 약간의 스트레스도 있었지만 이사의 긍정적인 효과에 대해 생각해보았다. (언제나 초긍정 모드 ) 인스타그램에서 금별맘 님이 온라인 집들이 하라고 하셔서 그게 뭔 말인가 물었는데 직접 초대하기 힘드니 이렇게 사진을 올리는게 온라인 집들이인가보다 ㅋㅋㅋ 자, 슬리퍼 신고 들어오실까요? 우리집에서 가장 환한 거실. 이전 집보다 층이 높고 앞에 건물이 없어서 아침에는 햇살이 이렇게 깊숙히 들어와서 가장 맘에 드는 공간. 거실에 책장 대신 다시 TV가 나와서 라이프스타일이 많이 바뀔 것 같다.거실이 아이의 학.. 2016. 12. 1.